본문 바로가기
문화&연예 트렌트/영화&드라마&TV

'오징어게임' 유래, 한국 전통 놀이인가? 알아보자

by 포포킹 .Blog 2021. 9. 21.

 

넷플릭스에서 [오징어게임]이라는 오리지널 드라마가 새롭게 올라왔다. 

한국에서 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오징어게임이 상위권에 역대 넷플릭스 드라마 중에서 가장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중이다. 

 

 

드라마 중 게임에 참가한 456명의 참가자들은 생존을 담보로한 게임을 하게 되는데

여기서 치뤄지는 게임들은 어릴적 놀이들로 채워졌다. 

요즘은 하지 않는 놀이도 있지만 한국에서 어린이들이 했던 게임들이다. 

 

이중에서 드라마 제목이기도 한 '오징어 게임'은 한국 전통 놀이인가? 아니면 일본 혹은 다른 나라에 영향을 받은 게임인가 궁금해져서 찾아보았다. 

 

 

'오징어게임' 유래, 한국 전통 놀이인가? 알아보자 

일본에서 건너온 놀이로 추정된다고 나무위키에 적혀있지만 정확하게 말해주는 자료는 존재하지 않는다. 

 

어릴적 놀이에 지역마다 다른 이름이 붙여지곤 했는데

이 오징어게임의 이름이 남부 일부 지방에서는 오징어가이상이라는 이름으로 불려졌다고 한다.

 

가이상은 일본어에서 온것으로 추측되는데 이것 때문에 일본에서 건너온 게임이 아닌가 추측을 하는것으로 보인다.

 

인터넷에 한국어로 검색해도 정보가 없어

아는 일본인 지인에게 물어봤으나 이러한 게임에 대해서는 알지 못했고 

일본어로 검색을 해서 비슷한 게임을 찾아보았으나 일본 웹에서도 동일한 오징어 모양의 게임은 찾을 수 없었다. 

 

 

그나마 아래가 오징어게임과 비슷한 느낌의 일본의 놀이 

에스켄 (S켄) - 공수가 동시에 이뤄지며 이동은 깽깽이로 하고 상대진영의 보물을 얻어야 승리

(중간에 쉬는 섬 지역이 있다)

 

 

결론은 한국의 오징어게임과는 다르다.

 

한국의 게임 오징어게임은 땅에서 선을 긋고 노는 일본 어린이 게임과는 다른 부분들이 존재하는데

 

  • 공수 전환 요소,
  • 공격팀의 위기 (양발 레벨업을 위한 난이도 높은 구간 설정)
  • 위기 이후의 기회 (양발로의 레벨업)

 

재미요소가 많은 게임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제기되는 오징어게임 일본 컨텐츠 표절 의혹?

 

드라마의 흥행여부와 상관없이 오징어게임이 표절이 아닌가 하는 여론도 일부 존재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그 대상으로 자주 언급되는 것이 신이말하는대로 입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이러한 생존 서바이벌, 데스게임은 장르물의 하나가 된것이고 앞으로도 이런 류의 영화는 계속나오게 될것이다. 표절이라기에는 너무 다른 두 영화라...
(오히려 카이지가 비슷한 느낌을 주었는데 그렇다고 표절이라고 할 수는 없을듯 하다. 인터뷰에서 초기 영화 기획단계에서 만화를 많이 봤었다고 하는데 영향을 받은 부분도 있을듯 하다)

두 영화에 공존하는 게임인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으로 인해서 비슷한 인상을 주는데 이러한 논란을 피하기 위해서 최초 각본을 바꿀 필요성이 있었나 하는 부분에는 의견이 갈릴수는 있겠다.

 

제작발표회에서 본인이 먼저 구상하고 대본을 집필했다고 한 발언을 갖고 납득되지 않는다는 여론도 있었으나
대본을 먼저 썼다고 하시니 어딘가에 등록되어있다면 논란의 여지는 없을 듯 하다. 

 

 

 



댓글5

  • 행인 2021.09.23 08:00

    어린시절 대구에서는 오징어갈셈이라고 불렀던거 같아요.
    개인적 소견으로는 일본에서 유래했을거란 느낌입니다. 국뽕도 좋지만 사실을 왜곡하면 안되겠지요, 더 어렸을때는 오캐맞추기라는 돌 던져 맞추는 개임도 했었는데 그게 비석치기인거 같습니다. 오캐는 돌이라는 일본어로 알고 있습니다. 중국에서 유래하면 괜찮고 일본에서 유래하면 나쁘다는 인식도 잘못 아닐까 싶네요. 문화란 원래 돌고 도는거라
    답글

  • FREEMASON 2021.09.26 21:47

    인천 부평에선 오징어다꽝이라 불렀습니다. 영화와는 달리 좌우에 싸움쉼터가 위아래 크기가 비슷했습니다.
    아래쉼터를 상태팀과 합의해, 쉼터나 싸움쉼터로 조정이 가능했습니다. 초,중학교때 6년 정도 기간중에 10번 중에 9번 이상을 내가 그리거나 수정했으니 산증인이라 할 수 있습니다.
    영화정보 없이 생각했을때, 오징어만 생각하고 사회부적응자 루저게임이라 생각했는데, 오징어다꽝 놀이가 나올줄이야...
    답글

  • FREEMASON 2021.09.26 22:08

    요즘엔 중국집 단무지가 반달모양으로 나오나 예전엔 보편적으로 동그랗게 나왔습니다.
    그래서 오징어 몸통에 동서남북 다꽝 하나씩 그려, "오징어다꽝 놀이!",
    반백년 살면서 이렇게 알고 살았는데, 오징어에 일본의 싸움시작이란 단어를 붙여 불러되는 걸 검색해 알았네요.
    답글

  • Parko 2021.10.01 09:02

    강원도 영월이 고향입니다.
    우리는 어릴 때 오징어(쓰르메) 다깐이라고 불렀지요.
    도형 모양에 따라 팔자다깐, 뱀다깐도 있었구요.
    다깐이 일본말 같은데, 찾아보니 탈환(奪還)의 일본발음같네요.
    설령 일본어라도 일본놀이어서가 아니고 일제강점기 때 한때 일어를 쓰다보니 일본말로 썼을수도 있구요,
    일본인 교사가 수업시간에 기르쳤을 수도 있겠지만 가능성은 희박합니다.
    지역마다, 마을마다 규칙이나 용어는 조금씩 달랐을 겁니다.
    답글

  • 전통놀이 2021.10.03 14:03

    옛날에 책자가 있었는데 요즘엔 찾아볼수가 없네요..일본어를 사용한다하여 모두가 일본에서 건너온것은 아니라봅니다.단지 식민통치기간 일본어들을 많이 배웠기에 중국에서 건너온것도,우리 고유의 전통놀이도 그렇게 붙혔다라고 봅니다..대한독립만세!!
    답글